Tagged: HTTP

HyperText Transfer Protocol

HyperText Transfer Protocol 은 인터넷 미디어를 전송하기 위한 규약이다. 인터넷 미디어라는 단어를 쓰기는 했지만, 요즘에는 인터넷을 통해서 못하는게 없을 정도로 인터넷 미디어를 규정하는 매체의 경계는 없다. 따라서 “인터넷 미디어를 전송하기 위한 규약”은 구시대적인 정의이며 차라리 “인터넷을 이용한 웹을 사용할 경우에 쓰이게되는 규약” 정도가 더 잘 맞는듯 하다.

HyperText 는 텍스트를 가지는 노드사이에 지역적인 링크(이걸 HyperLink라 한다)를 사용하는 구조적 텍스트를 말한다. 쉽게 말해서 웹사이트에서 링크를 클릭하면서 텍스트를 불러오는 텍스트 구조를 말하는 것이다.

History

Tim Berners-Lee
Tim Berners-Lee

1989년 CERN (유럽 입자 물리학 연구소) 에 근무하던  Tim Berners-Lee 는 각국에서 온 연구원들과 수많은 논문들을 컴퓨터를 이용해 공유할 방법을 궁리하고 있었다. 박사들의 논문들은 간단한 텍스트와 수식이 전부였는데, 이것을 컴퓨터로 표현하기 위한 손쉬운 방법을 궁리했는데, 그건 프로그래머 수준의 교육을 받은자가 아닌 어떤 규칙성만 알면 손쉽게 만들수 있도록 하는데 초점이 있었다.

여러가지 가능성을 연구하던중에 마크업(MarkUp)  언어로 간단한 규칙만으로 논문들을 공유할 수 있도록 HTML 을 만들어낸다.

문제는 주석이였다. 각종 논문에는 글의 중간중간에 어려운 단어의 해석을 위해서 주석을 붙이곤 했고 논문에 뒷부분에는 참고문헌들을 나열하여 추가적으로 필요한 자료들을 찾아보도록 되어 있었다.

어떻게하면 이러한 수많은 정보들을 손쉽게 접근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 끝에 HyperLink 라는 개념이 나오고 이러한  HyperLink 를 포함하는 구조적인 텍스트로서 HTML 이 만들어졌으며 이를 전송하기위한 프로토콜로서 HTTP 를 만들어낸다.

Tim Berners-Lee 는 HTML, HTTP, 그리고 이것을 이용할 오늘날의 웹 브라우저를 만들어냈다. 그것도 1990년대 일이였으며 이렇게해서 제작한 것을 CERN 연구소에서 1991년 8월 6일날 첫번째 웹 문서가 온라인에 게재된다. 이때 이용한 HTTP 의 버전이 바로 0.9 버전이다.

그가 만든 HTML, HTTP 웹 브라우저는 로열티도 없는 무료였으며 많은 회사들이 이에 관심을 가지고 웹(web)의 발전에 기여하도록 만든다. 이러한 그의 노력은 World Wide Web 이라는 단어를 세상에 알리는 계기가 되면서 1994년에 W3C (World Wide Web Consortium) 이 창립되게 이른다.

HTTP 버전.

  • 1991년 HTTP 0.9
  • 1996년 HTTP 1.0
  • 1999년 HTTP 1.1

HTTP 특징.

HTTP 의 가장 큰 특징은 다음과 같다.

  1. 클라이언트(Client) 로부터 요청이 있어야만 한다.
  2. 모든 필요한 HyperText 를 서버가 클라이언트로 전송이 끝나면 서버와의 연결은 해제된다.

HTTP 은 클라이언트가 서버로 연결을 이루고 필요한 HyperText 를 전송받고 연결을 해제하는 세가지 방법으로 동작한다. 필요한 HyperText 를 다 전송하고 나면 연결을 해제한다는 것, 즉 연결지향이 아닌 비연결지향이라고 해서 “Connectionless Protocol” 이라고도 한다.

클라이언트가 서버로 연결을 요청해야만 무언가를 할 수 있다는 것도 중요한데, 이는 서버가 클라이언트를 먼저 연결 요청을 할 수 없다는 것이다.

또, HTTP 는 TV 방송처럼 서버에서 동작하는 것을 보기위한 TV 같은 것이 아니라 서버에서 필요한 자원들을 전부 다운로드 받아서 클라이언트의 웹 브라우저에서 플레이를 해주는 것이다.

따라서 웹(Web)이라는 것은  HTTP 는 서버로부터 HTML 을 구성하는 자원들을 모두 클라이언트에 모두 가지고 와서 클라이언트가 웹 브라우저를 이용해서 보여주는 것이다.

HTTP 구조.

HTTP 는 HTML 을 전송하기 위한 프로토콜이다. 이것을 만들었을 당시에 대상이 연구 논문이였다는 점을 감안하면 최대한 단순한 구조로 만들어져있다는 건 놀라운 일이 아니다.

HTTP 는 Header 와 Body 로 구분되어진다.

Structure of a request message
Structure of a request message.(http://www.icodeguru.com/dotnet/core.c.sharp.and.dot.net/0131472275/ch17lev1sec1.html)

Header 에는 메소드(Method), URI, HTTP 프로토콜과 버전을 비롯한 각종 정보들을 포함하고 Body 에는 클라이언트가 서버에 요청할 내용이 들어간다. 메소드가 GET 일 경우에 QueryString 의 경우가 바로 Body 다.

HTTP 구조에서 Header 들어가는 내용은 HTTP 버전별로 차이가 있다. 주요한 차이는 다음과 같다.

분류HTTP 1.0HTTP 1.1
Pragma지원미지원
Cache-Control미지원지원
Transfer-Encoding미지원지원
Content-Language미지원지원
Connection미지원지원
Accept미지원지원
Accept-Charset미지원지원
Accept-Encoding미지원지원
Accept-Language미지원지원
Host미지원지원
GET지원지원
POST지원지원
HEAD지원지원
OPTIONS미지원지원
PUT미지원지원
DELETE미지원지원
TRACE미지원지원

HTTP 1.0 과 HTTP 1.1 이 가장 큰 차이점이라면 바로 Connection 헤더이며 이 값이 Keep-Alive 를 지원 여부이다. HTTP 1.1 은 Keep-Alive 를 지원해 다수 접속의 요청과 연결을 줄이고 한번의 연결로 다수의 데이터를 전송받을 수 있게 해준다.

이러한 HTTP 는 웹을 보여주는 웹 브라우저와 서버간의 통신이며 기본적으로 메타데이터를, 이는 텍스트 데이터여서 사람이 눈으로 읽을 수 있다, 주고받는 것이여서 이것을 캡쳐해서 볼 수 있다.

HTTP 통신 들여다 보기.

HTTP 통신은 웹 브라우저와 서버간의 통신으로 이를 들여다 볼 수 있다. 여기서는 Telnet 을 통해서 서버에 요청을 보내고 받아보는 방법을 소개한다.

이것은 브라우저가 해야하는 것을 Telnet 이 대신하는 것이라고 보면 되며 실제 웹 브라워져와 서버와의 통신이 어떻게 이루어지는지를 극명하게 보여주는 실제 예라 할 수 있다.

먼저 Telnet 을 이용해서 서버에 다음과 같이 접속을 한다.

linux.systemv.pe.kr 를 했지만 아무 웹 사이트나 상관이 없다. 중요한 것은  “직접입력”,”Enter 쳐준다” 같이 직접 해준 것이다. 이 부분이 바로 웹 브라우져가 웹 서버에 요청을 하는 아주 간단한 방법이다.  위 방법에는 body 가 없다. 그런데도 서버로의 요청이 전달되고 응답도 정상으로 나온다.

응답은 정확하게 Header 와 Body 로 나뉘어 나온다.  주목해야 하는 것은 바로 Header 이다.

응답 Header 는 HTTP 버전과 함께 HTTP 응답 코드로부터 시작한다. 그리고 응답하는 컨텐츠가 어떤 타입인지, 텍스트 인지 그림파일인지 아니면 바이너리 파일인지등, 을 명시하고 있으며 body 의 길이도 보여주고 있으며 현재 연결 상태가 어떤것인지도 나타내고 있다.

Telnet 말고 다른 툴들도 있는데, 여기서 몇개를 소개한다.

Internet Explorer 11 개발자 도구

Windows 운영체제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Internet Explorer 11 에는 개발자 도구라는 것이 있다. 정확하게는 웹 개발자 도구인데, 단축키 F12 이며 이것을 누르면 브라우져 아래에서 창이 올라온다.

IE11의 개발자 도구
IE11의 개발자 도구

여기에서 “네트워크” 메뉴를 클릭하면 위 화면과 같은 상태가 된다. 이제 왼쪽에 초록색 플레이 단추를 누르고 주소창에 웹 사이트 주소를 입력해서 엔터를 쳐보자.

IE11 개발자도구 네트워크 요약
IE11 개발자도구 네트워크 요약

그러면 위와 같이 웹 브라우저가 입력한 웹 사이트로부터 내려받은 웹 컨텐츠들에 대한 정보와함께 보여준다. 내려받은 웹 컨텐츠의 정보로는 유형, 받은 용량, 받는데 걸린 시간등이다.

이제 위 내려받은 컨텐츠중에 하나를 클릭하고 왼쪽에 ‘자세히’를 클릭하면 아래와 같이 HTTP 정보가 나온다.

IE11 개발자도구 네트워크 상세 정보
IE11 개발자도구 네트워크 상세 정보

아주 보기 편하도록 각각 필요한 정보들을 분류하고 내용들을 잘 보여준다. 이쯤되면 유료 소프트웨어 못지 않다.

Safari

Safari 웹 브라우저에서도  IE11 과 같은 툴을 제공한다. Safari 를 실행하고 “웹 속성보기”혹은 마우스 오른쪽 버튼을 클릭해 요소검사를 실행하면 아래쪽에 IE11 과같이 창이 올라온다.

Safari HTTP 보기
Safari HTTP 보기

여기서 왼쪽에 “타임라인” 클릭하고 페이지를 다시 한번 릴로드 하거나 주소창에 웹 사이트 주소를 입력하고 엔터를 친다. 그러면 타임라인에 시간들이 그려지고 왼쪽에 컨텐츠들이 나오며 그것을 클릭하고 오른쪽에 “리소스” 를 클릭하면 이 컨텐츠의 상세한 정보가 나오면서 HTTP 이 내용을 볼 수 있다.

FireFox

FireFox 웹 브라우저에도 “요소검사” 를 통해서 각 웹 컨텐츠별로 HTTP 의 내용을 아래와 같이 살펴볼 수 있다. “네트워크” 탭을 클릭한 후에 주소창에 웹 사이트 주소를 입력해 엔터를 치면 왼쪽에 웹 사이트의 컨텐츠들이 표시되며 클릭을하면 HTTP의 상세한 정보를 보여준다.

Firefox HTTP 분석
Firefox HTTP 분석

 

Fiddler

Fiddler 는 Web Debugger 이며 독립된 소프트웨어 이다. 무료여서 누구나 사용할 수 있다. 설치를한 후에 실행을 하면 곧바로 HTTP 들을 캡쳐하기 시작하며 어떤 웹 브라우져를 사용하던지간에 HTTP를 캡쳐해준다.

Fiddler
Fiddler

전송된 컨텐츠에 대해서 매우 상세한 정보를 보여주는 전문적인 툴이다.

HTTP 프로토콜이 무엇인지부터해서 이것을 눈으로 직접확인해 볼수 있는 방법까지 간단하게 살펴봤다. 위 내용이 전부가 아니며 아주 기초적인 내용에 불과할 뿐이라는 사실을 상기할 필요가 있다. HTTP 는 아주 간단하지만 위에서 기술한 것보다 훨씬 다양하고 체계적인 내용들이 다수 포함되어 있다.

웹 개발자이거나 웹 서버를 다루는 사람이라면 이러한 툴들을 가까이하는 것이 좋다. 주로 보안 쿠키를 검사하거나 보이지 않은 헤더의 변조가능성등을 살펴봐야하는 때에는 이러한 방법들이 기초적인 추적의 실마리를 제공할 수도 있다.

 

Creative Commons License
비공개: HyperText Transfer Protocol by Voyager of Linux is licensed under a Creative Commons Attribution-ShareAlike 4.0 International Licen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