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머리 같은 한국의 IT 프리 개발자들….

요즘에 자주 들리는 뉴스, 아니 어찌보면 몇해전부터 듣고 왔던 이야기들… 유리지갑 직장인들, 장시간 노동에 업계에 몇년을 있어도 실소득이 오르지 않는 기이한 현상. 이러다보니 너도나도 주머니에 들어도는 돈을 중요시하는 시점에서 살게된다.

이왕이면 연봉이나 복지에 안정적인 직장인 보다는, 아니 ‘안정적인 직장’ 이라는 개념이 없어진지 오래고 복지라는 것도 기껏해야 돈 몇푼 더 지원해주는 정도이다 보니 너도나도 이제는 실질적인 손에 쥐는 돈에 눈이 돌아갈 수밖에 없는 세상.

그런데, 문제는 그렇게 실질적인 손에 쥐는 돈을 얻기 위해서 지켜야하는 것들은 안중에도 없고 좋은 것만 가지고 갈려고하는 인간들이 넘쳐나는데 문제가 있다. 이러한 기이한 현상에는 돈에 미친 정신병력 보다는 ‘남보다 우월적 지위’를 획득하거나 그것을 남에게 증명함으로써 과거 조선시대의 양반/상놈 계급화를 해야지만 자신의 존재감을 드러낼수 있다는 또 다른 정신병력 증상들…

그것을 앞세우는 이들이 바로 한국의 IT 개발자들이다.

IT 프리 개발자 등급 = 몇년 됐냐..

한국의 IT 프리 개발자들이 가지는 관심은 오직 하나다.

한국 IT 프리 개발자들의 병폐중에 하나가 바로 ‘등급’ 이다. 등급의 기준은 프리랜서로서 얼마만큼의 시간을 보냈냐하는 것이다. 이것을 IT 프리 개발자들은 ‘경력’ 이라고 떠들지만 경력이라는 건 그만큼의 능력이 뒷받침되어야 한다는 것을 전재로 함으로 IT 프리 개발자들이 말하는 등급과는 거리가 있다.

초급/중급/고급/특급… 이건 곧 IT 프리 개발자로서 몇년차 정도의 의미일 뿐이다. 문제는 이렇게 몇년정도 됐는에 따라서 돈의 지급량을 결정하는 산업은 그 어디에도 없다.

한국 사회는 경쟁사회다. 거기다 자본주의와 결합해 ‘능력 경쟁 사회’ 다. 능력이 좋으면 더 많은 부를 얻는 것이 당연한 공식이다. 한 분야에서 몇년 일을 하였다고 해서 그것 곧 능력을 보장하지 않는다. 이력서가 아무리 화려하다고 해도 회사에 입사하기 위해서는 면접을 봐야 한다. 기술적인 시험을 본다거나 아니면 대면 상담면접을 한다거나 뭐가 어떻게 되었든 간에 그 사람이 과연 그만한 경력을 가지고 있는지를 테스트 받는다.

하지만 한국의 IT 프리 프리랜서는 그걸 하지 않는다. 초급 500, 중급 700, 고급 900, 특급 1200. 10년이상했으니 고급 정도는 될듯하고 그러니 나는 900은 받아야 한다는 사고 방식. 그 어떤 산업분야에도 없는 이런 해괴하기 짝없는 돈 계산법…

프리 개발자 = 노동자??

그 어떤 산업에도 없는 해괴한 기준의 돈 계산 방법. 그러다보니 너도나도 뭐가 뭔지 모르는 사람들이 업계에 유입되고, 그렇게 몇년 있다보니 ‘나도 개발자’라고 하지만 정작 본질은 ‘코더’ 를 못 벗어나는 인간들이 허다 한 현실. 더 웃긴건 ‘코더’ 라고 부르면 득달같이 ‘어디 개발자에게 코더라고 하냐’ 하면서 눈에 불을 키는데, 정작 세상 돌아가는 건 몰라도 IT 기술 발전이 어떻게 되고 있는지, 더 좁게는 Java 가 어떻게 바뀌고 있는지 조차도 모르는채 ‘금융권 플젝 10년’ 만 외치면서 개발자다라고 우기는게 전부인데다 뭐가 됐던 ‘화면만 나오면 됐다’ 를 외치는 그들에게 ‘코더’ 라고 그 누구도 알려주지 않는 짬짜미까지…

이제 이들은 능력이고 뭐고는 둘째고 고급에 900을 외치면서, 이제는 법마져 내게 유리한대로 해석하고 그래서 불쌍하고 억울한 인간으로 둔갑하는데 주저함이 없는 저렬함마져 보여주기에 이른다.

프리랜서는 법적으로 ‘도급계약자’ 에 속한다. 더 넗게는 ‘용역계약’ 인데, 용역계약에는 노동계약과 도급계약으로 분류된다. 노동계약은 다 알고 있듯이 정규직이라고 보면 된다. 노동법에 적용를 받으며 4대보험을 납부해야한다. 대부분 연봉계약자, 직장인들이 여기에 속한다. 하지만 도급계약은 노동계약과는 달리 ‘민사합의계약’으로 분류된다. 프리랜서는 기본적으로 도급계약에 속한다. 따라서 노동자가 될 수가 없다.

노동자와 도급계약자, 즉 프리랜서와 가장 큰 차이는 세법에 있다. 세금관련해서 다르다. 노동자는 4대보험이 의무가입이다. 사용자가 절반을 내고 노동자가 절반을 내는 형식으로해서 세금을 낸다. 연봉계약에는 4대보험까지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월급명세서에는 4대보험 공제가 되어 실수령액이 결정된다. 하지만 프리랜서는 도급계약자, 세법상으로는 ‘개인사업자’ 속한다. 계약금액의 3.3%만 공제하고 지급 받는다. 별도의 세금을 내는 건 없다. (정확하게 몇년전에 법이 바뀌어서 고용보험, 산재보험을 납부해야하나 안할 수도 있다.)

프리랜서는 도급계약자이다. 세법 외에도 한가지 더 있다. 도급계약은 민사합의 계약이기 때문에 프리랜서가 만들어낸 결과물에 대해서 책임을져야 한다. 이것은 마치 인터넷을 통해서 물건을 구매했는데, 하자가 있어서 환불이 되어야 하는 것과 같다. 결과물이 문제가 있다고 한다면 이에 대한 책임, 민사적으로는 배상책임이 존재한다.

노동자가 받는 돈을 월급이라고 하지만 프리랜서는 ‘단가’ 라고 한다.

또 있다. 노동자는 종속관계 계약이라고 한다. 상급자의 지시에 따라야 한다. 하지만 프리랜서는 그런게 없다. 오히려 상급자가 지시를 하면 안된다. 이것을 한마디로 정의하면 ‘노무를 제공하지 아니 한다’ 로 규정된다. 프리랜서는 노무를 제공하지 않는다. 따라서 출퇴근, 근무장소등을 지정할 수가 없게 된다.

그런데….

돈은 단가로 받고 권리는 노동자… 배상책임도 안지고 9시~6시 칼퇴근 보장..

여기에 ‘거머리 같은’ 인간들의 이면이 나온다. 단지 몇년 일했다고 해서 800, 900 따지면서도 그 결과물에 대해서는 절대로 책임은 안지겠다, 더나가 근무시간을 설정해서 그 시간외에는 절대로 일을 안하겠다. 프리랜서들에게 근무시간이라는 개념도 없지만 그들이 말하는 것은 ‘나는 노동자다’ 라는 거다.

IT 프리 개발자들이다. 더군다나 오래된 프리 개발자들 일수록 이런 인식이 강하다. 얼마간 잇었으니까 단가는 이정도로 받아야하고 자신이 짠 프로그램 개발 소스에 대한 책임은 없고 대충 시간 때우다 퇴근하고…대부분의 SI 프로젝트가 이런 인간들로 다 채워져 있다고 생각하면 맞다. 적어도 대한민국에서는…

얼마나 거머리 같은 인간들인가… 대한민국이 세계에서 사기 범죄가 많다고 하는데, 사기 범죄의 기본이 일은 안하고 남을 등쳐먹는 것인데, 여기에는 내가 일은 안하고 돈은 내가 가지고 간다는 개념이 존재한다. IT 프리 개발자들도 이와 다르지 않다.

자… 잘 생각해보라… 경쟁을 하지 않아도 된다. java 문법을 약간 공부하고 스프링 프레임을 조금 할줄 알면 된다. DTO 구조를 죽어도 못 벗어나는 틀을 가지고 있으니 Controller, Service, Repository 등 나누고 데이터베이스에 쿼리하고 보여주면 된다. 그걸 대충 한 1 ~ 2년 정도면 뭐가 뭔지 대충 알게되고 그때부터는 대충 화면에 나오게만 짜면 그만이다.

코드의 성숙이나 하다못해 유닛 테스트 코드는 작성해서 프로덕트의 품질을 보증하는 일따위는 없어도 된다.

대충 일하면서 돈은 많이 받고 싶은가? 그러면 IT 프리 개발자가 되어라… 사회에 거머리로서 신나게 한 평생을 살 수 있다.

29 comments

  1. ㅋㅋㅋㅋ

    ㅋㅋㅋㅋㅋ SI에서 경력 일정긱나 이상 쌓았으면 정규직이나 프리나 똑같은 코더지 뭔 ㅋㅋㅋㅋ개웃기는 꼰대네 ㅋㅋㅋㅋㅋ

  2. ㅎㅎ

    글이 너무 공격적이네요. 정규직도 그런 사람 수두룩 합니다. 세상을 좀 넓게 보시길 그럼에도 불구하고 어디서든 어느 자리든 본인의 인격 과 책임을 다하는 사람은 많습니다.

    • admin

      한국 IT 프리에서 그런 사람들 많지 않습니다. 많다고 주장하는 근거도 없이 그냥 ‘공식적인 답변’ 인냥 코멘트 다는게 인격과 최선인지 본인부터 돌아보시기 바랍니다.

  3. 15년 경험상 이런사람들 대충 사이즈나옴
    일못하고(본인은 잘하는줄)
    소통능력없고(본인이 모두를 왕따시킨다고 착각)
    그래서 연봉도 개판인데 본인이 정치를안해서 그런거라고 자위함

    • admin

      빨리 정신병원에 가보세요. 글자 몇개로 다 안다식이면 선무당 잡을게 아니라 없는 죄로 남 뒤집어 씌우고 남의 인생 망칠분이시네요. 정신병원 내원이 큰 사회적 문제가 아니니 얼른 정신병원 내원을 권합니다.

  4. si분들 많이 긇히셨네
    현실은 it 회사갈 역량이 전혀 안되면서 화면을 찍어내는게 개발자인가요? 트래픽 받아본적은 있고? 고가용성 아키텍트 개발 해본적있습니까? ㅎ

    • admin

      글 어디에 it 회사갈 역량이 안된다고 나옵디까? 고가용성 아키설계 개발 다 해봤수다! 왜요? 네? 별 건방지게 글자 몇게 보고 개발자 운운하네…

    • Kkkkk

      고가용성… 사실 조금만 알면 별거 아닌데 트래픽이란 것도 결국 남이 만들어준 k8s, redis 같은거에 의존해서 다 처리하면서 자기들은 특별한걸 한다는 착각에 사로잡힌 사람들이 가끔 있죠. 딱히 어려운 것도 없는데

  5. 정말로

    등급을 개발자들이 매겼나…
    업체들이 지들 편의에 의해 돈받으려고 나눈 등급을 적용해서 그대로 따라 가는거지
    솔직히 개발자들이 많이 받는다고 하는데 하청에 하청에~중간에서 뜯기는게 반이 넘는데
    그 금액이 일반적인 직장인 보다 많다 해도 그들이 시장에서 형성된 자신의 노동력에 합당한 댓가를 받는걸
    무슨 빨갱이 지주 때려잡듯 할 일은 아니라고 봅니다.
    그리고 이런 산업구조가 다른데서 본적이 없다고요? IT기업, 정부가 건설, 토목에서 그대로 따온건데?
    그리고 품질은 1차적으로 개발자가 확인을 해야 할 사항이긴 하지만
    개발자 개인이 아닌 수행사가 책임을 져야 하는 문제죠
    테스트 기법을 이용한 조직을 운영해서 품질을 끌어 올려야 하는거지
    개발자 개인에게 책임을 져라? 왜죠? 기술료, 재경비는 수행사가 다 먹은건데 말이죠
    그리고 대충 일해요? 그걸 위해 감독을 하는거 잖아요
    대충 일하고 품질 개판이고 출퇴근 제멋대로고?
    이게 개인의 문제이기 이전에 수행사가 일을 안한겁니다.
    그리고 그런 개발자가 중급 고급까지 잘먹고 잘산다?
    일 못하는 놈 있죠 대충하는 놈도 있을겁니다.
    출퇴근 제멋대로인 놈들도 있을거예요
    그런데 그걸 그냥 놔두는 관리자가 있을까요?
    개발경력 22년차고 PM하고 있는데 말하는 그런사람들있죠
    그런데 그냥 놔둘까요?
    그런 놈들이 권력자도 아니고 갑도 아니고 을에 하청에 파리목숨인데
    그런 놈들이 그렇게 개판으로 살면서 잘먹고 잘사는 웃기는 세상 같은건 없어요

    • admin

      등급 개발자들이 매겼지… 고급은 얼마 이상 받아야 정상이다, 중급은 얼마 이상 받아야 정상이다… 개발자들 전부 기술면접 봐라~ 했더니 우리가 정규직이냐? 그렇게 억울하면 기술면접 보자고 해봐라~ 그리고 품질은 개발자가 보증을 해줘야지 수행사가 책임을 왜 지나? 그 수행사가 당신같은 능력없는 인간들 뽑아다가 제품 개발하라고 했는데, 당연히 제품을 개발했으면 품질 보증을 수행사가 요구할 권리를 갖는다. 품질이 개떡같으면 수행사가 다시 해오라하고 돈 안줘도 되는게 프리랜서라는 직업이다. 그리고 테스트 기법이라고 이야기하는데, 그 흔한 단위테스트는 무슨 조직을 운영을 해… 단위테스트까지 수행사가 짜주리? 그러니까 대충 일하는거지… 본인이 짠 간단한 클래스도 잘 동작하는지 않하는지를 수행사가 책임져야 하나? 어디다가 수행사에게 책임을 떠넘겨~
      그렇게나 중급 고급 실수령액이 불만이면 정규직해보던가? 정규직보다 잘먹고 잘살아~
      그리고 22년차 PM 이면 개발자들 테스트도 PM이 관리자니까 잘 관리해서 해보던가…
      PM이 개발자들에게 제품 품질보증까지 해가지고 오라고 해야하는데, 뭔 개념도 없고.. ㅉㅉ 그러면서 개발자들 개판이네 뭐네하고… ㅈㄹ한다.. ㅉㅉ

  6. 정말로

    뭐 그래도 어느정도 예의를 갖추고 글을 썼다고 생각 했는데 답변이 쓰레기네 qa qe는 아냐? 내가 능력이 있는지 없는지는 뭐로 알고? L사에서 12년 넘게 일하고 있고 한 팀에서 3년째 pm으로 일하고 있는데 너보다는 나을걸? 피해의식에 열등감에 쩔어서..쯧
    내가 1차적으로 개발자가 확인은 해야 한다고 했지 아예 안해도 된다고 했나?
    단위 테스트에서 안걸러지니 qa qe 돌리는거 아냐 그리고 품질 보증까지 맡기려면 개발자에게 턴키로 돈 다주고 입찰해서 요구해야지 건설인부 데려다 쓰듯 하면서 무슨 품질을 책임지라 하나 어디 좆만한 데에서 개발자 막굴리는 프로젝트만 경험했나?

  7. 열폭

    능력없어서 대기업은 못가고 좆소에서 정규직으로 일하면서
    난 정규직인데 왜 쟤들보다 못벌어 징징징 열등감, 피해의식을 프리랜서에게 쏟아 내는 글이네 읽느라 시간 낭비함

  8. 17년차

    당신 말대로 거머리들한테 일 맡기고 망치거나 결과 안나오면 안쓰면 되는데 왜 또 불러서 똑같은 돈주고 일시키죠??? 회사들이 돈이 남아도나??? 몇몇 프리 우습게 보고 달려들었다 떨어져나간 떨거지 몇명한테 뒷통수라도 맞았나 본데, 그걸로 한 직업군을 싸잡아 욕하는거 보니 각이 딱 나오네요, 참으로 한심한 사람이네, 그리 억울해 죽겠으면 당신 회사는 프리 쓰지말고 잘난 당신이 다 구축하면 되잖아요, 직원도 당신이 면접봐서 뽑아, 아마 월급보고 다 도망가긴 하겠지만 왜 징징대요? 회사 이름좀 알려주실수 있나요? 거긴 천재 회사원이 있어서 거머리 프리들은 다 접근하지 말라고 해줄게요~

  9. 코드몽키

    이 글을 지금에야 봤는데 2년쯤 전에 쓰셨으면 더 좋았을 거 같네요..
    지금은 대규모 SI 프로젝트도 많이 없고 IT프리 포화상태이며 내리막이라 기술없거나 정치질 못하는
    어중이들은 일 못잡아서 놀거나 운영으로 빠졌더라고요.. 몇년 더 보자고요 어떻게 되나…

  10.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프로그래밍 못해서 인프라 노가다나 하는 쓰레기 새끼 열폭하는거 보소 ㅋㅋ
    그짝 업계를 모를줄 알어? 걍 벤더 노예 주둥아리만 나불거리는 돌대가리 새끼들이 잖아 ㅋ

    • admin

      ㅋㅋㅋ 발작하는거 보기 좋네요… 정신병자들이 발작은 사회악인지라.. 빨리 병원이나 가봐~ ㅋㅋㅋ 그리고 프로그래밍 못한다고? 너만 하겠냐?? ㅋㅋ

      • ITManager

        자신 있으면 얼굴 까고 실명 까고 이 업계 한 번 뒤집어 봐. ㅎㅎㅎ
        경험이 없으면 입을 닫고 있어야지. 이 바닥이 등급으로 다 끝날거 같냐? 너 대리급은 되냐? ㅎㅎ 회사에서 나 부장급 월급줘! 하고 한 번 따져봐 ㅎㅎ

        이 바닥에서 진짜 돈을 잘 버는 사람들은 저렇게 글을 올리지 않아.
        아는 사람끼리 알아 가면서 진짜 단가가 올라가기 시작하지. 함부로 소개도 안 해줘. 소개 했는데 개판치면 이 좁은 업계에서 자기 평판이 떨어지거든.

        저 사람은 프로젝트 투입하면 진짜 잘 하는 사람이야 하고 인정받으면
        그 때부터 진짜 단가가 올라가기 시작한단다. 니가 아는 등급제 세상 밖에 진짜 세상이 있어 ㅎㅎ
        나 자랑좀 하자면 특급이 600 후반 받을 때 겨우 고급초반 경력으로 700 넘게 받았어. 인터넷에 검색질 하면서 배운게 진짜 세상이 아니야 ㅎㅎ
        내 주변에 한 13년 했는데 월 13~1400 받아 가는 사람이 있고
        20년 했는데 1000 받아 가는 사람이 있어. 사실 20년 한 사람도 실력은 있는데 편한 곳 찾아서 간거고.
        세상에 너만 똑똑하고 잘난줄 아니. 글 쓰는 수준이 무슨 중2병이야 ㅎㅎ
        인터넷좀 그만하고 진짜 오프라인에서 사람들을 만나봐. 얼마나 천차만별인지 알 수 있을거야.

        • admin

          미친놈~ ㅋㅋㅋㅋ 얼굴을 왜 까? 그렇게 자신있으면 너먼저 까보던가? 병신같이 아는거라곤 시비나 터는게 전부인게.. ㅋㅋ

  11. 정형재

    웃기고 있네, 현실적인 글을 적어놨지만 결국 요약하면 ‘프리가 돈 많이 받는게 짜증난다’ 밖에 더 됨?
    본인이 프리인지 뭔지는 모르겠으나, 실제 계약관계에 있는 사무종사자들 월급 쥐꼬리만큼 받는게 우리나라 개발자들 취급하는 현실임. 그 등급이라던가 단가표 나라에서 다 정해준거고, 실질적으로 그 단가표에 미치지도 않는 돈을 받음. 그리고 특급이면 특급답게 연봉 1억 찍어줘야지? 계약직이 아닌 정규직이라도 말야.
    헌데 우리나라 개발자 취급하는거 꼬라지 봐라, 이러니 개발 낙후지역으로 점차 밀려나는거다.
    MZ세대들 개발 한다고 콧데 새우는거 높이 쳐준다. 아니 차라리 그렇게라도 우리나라의 개발자 위신이 바로 세워지길 바란다. MZ세대들 중에 똑똑하고 영리한 사람 얼마나 많은데, 당장이라도 나가서 스타트업 개발자들이 무얼 코딩하는지 함 봐바라. 내 결론은 이거다. 정규직은 프리랜서보다 더 많이 받아야 하는거다. 4대보험 관련 사항 3.3% 다 떼어내고 실수령액으로 따져도 말이다. 우리나라의 정규직 시장이 이따구니까 이렇게 부러워하는 글이나 쏟아지는거지. 그렇다고 프리를 하라고? 웃기지도 않는 소리. 프리랜서 일도 다 줄어들고있고 단가도 당신같은 사람들 때문에 더욱 더 줄어들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 admin

      “실제 계약관계에 있는 사무종사자들 월급 쥐꼬리만큼 받는게 우리나라 개발자들 취급하는 현실임.” ㅉㅉㅉㅉㅉ 구라를 처도 적당히 쳐야지…

  12. 글쎄

    프리개발자는 아닙니다만
    글을 읽다보니 의문이 좀 드네요.

    말씀하신대로 능력검증도 안되는데 비용도 높아 리스크가 크고.
    품질 관리도 어렵고
    좋을게 없어보이는데 왜 프리 개발자를 사용하는건가요??
    님 말대로 거머리 같은 인간들 뿐인데 왜요??
    그냥 직접 고용해서 진행 하던가, 그럴 능력이 안되면 전문업체 끼고 리스크 분담해서 진행 하던가.
    방법이 얼마든지 있어보이는데요??
    어차피 쓰고 버릴 프리 개발자들한테 선의와 양심을 바라는거. 그것도 맞다고는 보지만 회사 운영의 입장에서 바라볼때
    그걸 오로지 외주 도급업자에게 전적으로 맡기는게 현명한 방법일까??
    자체에서 감시하고 관리할 시스템 자체가 부족한데.. 계약서라도 그럼 잘쓰던가..
    그걸 오로지 개발자 탓만 하는것도 좀 많이 이상해 보이네요

    • admin

      직접 고용이라고 함은 정규직을 말하는 것이고 노동자를 말하는 거죠. 정규직 노동자는 함부로 짜르지 못합니다. 특정 기간까지만 고용을 조건으로 해고를 전제로 고용계약을 할 수가 없습니다. 단기적인 프로젝트를 위해서 단기간 사용하기 위한 계약 형태가 프리랜서 입니다. 기업 입장에서는 프로젝트 한번 하기 위해서 수십명을 뽑아놓고 프로젝트가 마무리되면 다른 곳으로 부서이동을 하면서 어찌어찌 계속 인력을 보유해봤자 손해 입니다. 회사가 어려워지면 왜 구조조정이라는 이름하에 명예퇴직을 하겠습니까. 그만큼 인력비용이 많이들기 때문이며, 그러한 인력비용을 줄이는 방법이 프리랜서를 활용하는 겁니다.

Post a comment

You may use the following HTML: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class="" title="" data-url="">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 <pre class="" title="" data-url=""> <span class="" title="" data-url="">